글/편집_ Helen Kim

김한송 셰프는 한국 요리의 정통성을 바탕으로 미국 음식 문화를 혁신적으로 재해석하고 있는 요리계의 아이콘입니다. 그의 열정과 헌신은 단순히 맛을 넘어, 요리에 담긴 철학과 문화를 미국 전역에 전파하고 있습니다. 그의 이야기는 끊임없는 노력과 겸손,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요리라는 예술의 본질을 탐구하는 과정을 보여줍니다. 김한송 셰프의 열정과 창의성이 빛나는 요리의 세계로 맘앤아이 독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김한송 셰프는 요리계의 거장입니다. 한국 태생인 김한송 셰프의 화려한 경력은 수많은 업적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그는 유명 셰프일 뿐만 아니라 작가, 방송인, 식품 과학자 레스토랑 경영자, 그리고 무엇보다 한 아내의 남편이기도 합니다. 확고한 의지와 뚜렷한 비전을 가지고, 미국인의 입맛에 한국 정통의 맛을 불어넣겠다는 꿈을 안고 미국에 건너온 김한송 셰프는 지름길일 수 있는 트렌디한 퓨전 요리를 지양하고, 사려 깊고 의미 있는 재료로 만든 다양한 정통 요리를 선보이며, 그의 요리 철학과 창의성을 구현하고 있습니다.

“위대한 셰프의 생각법”

김한송 셰프는 최근 그의 저서 “위대한 셰프의 생각법”에서 한국의 저명한 셰프 6인의 지혜를 분석했습니다. 이 책은 수상 경력에 빛나는 위대한 셰프들이 자신의 직업을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지, 그리고 그들을 이끄는 원칙이 무엇인지를 보여줌으로써 위대한 셰프들의 사고방식을 엿볼 수 있는 드문 기회를 제공합니다. 이 위대한 요리 문화의 수호자들은 식탁에 대한 독특한 관점을 제공하며, 김한송 셰프는 이러한 관점과 함께 그들의 풍부한 정신세계를 전달하고자 합니다. “이 거장들은 위대한 셰프의 여정이 맛의 창조 그 이상을 포함하며, 끈기와 겸손, 그리고 탁월함을 향한 끊임없는 추구의 표현이라는 것을 보여줍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또한 그는 셰프의 여정이 매일의 고된 노력과 결단력에 달려 있다고도 강조합니다. “스타 셰프라고 하면, 흔히 특별한 이벤트를 떠올리기 쉽습니다. 하지만 제 책에서 이연복 셰프는 ‘셰프는 오늘, 내일, 그리고 그 이후에도 매일 같은 일을 반복하는 사람입니다.’라고 말합니다. 셰프의 삶은 고독하기도 하지만, 반복을 통해 숙련되며, 단조로워 보이는 일들이 점차 커다란 영향력을 만들어냅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김한송 셰프는 요리의 성공에 있어 겸손과 인성의 중요한 역할에 대해서도 논합니다. 그는 이러한 덕목들이 종종 기술력에 집중하느라 가려지는 경우가 많다고 지적하며, 겸손에 대한 조희숙 명장의 통찰을 공유합니다. “요리는 단순히 화려한 기술을 배우는 것이 아닙니다. 인성을 갖추고 겸손해야 합니다. 요리를 진정으로 이해하는 사람은 결코 교만할 수 없습니다.” 자기표현이 셰프의 성공에 있어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설명하면서, 김 셰프는 주방이나 다른 모든 팀 환경에서 장인 정신과 함께 인성은 정말 필수적이라고 말합니다. “주방과 같은 고압 환경에서 요리 실력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인성입니다. 이는 팀과 어떻게 소통하고, 스트레스를 어떻게 처리하며, 어떤 모범을 보이는지에 관한 것입니다.

예술적·운영적 측면에서 개인적 철학으로의 전환
김한송 셰프는 그의 이전 저작에서 한국 요리의 예술적 측면과 운영 측면을 탐구했습니다. 하지만 “위대한 셰프의 생각법”에서는 셰프들을 업계의 아이콘으로 만든 개인적인 철학과 일상적인 실천으로 그의 시선을 옮깁니다. 김 셰프는 요리계의 진정성을 강화할 수 있는 시대를 초월한 유산을 남기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핸섬 라이스와 서울 프라이드치킨 – 미국 식문화에 녹아든 한식
김한송 셰프가 전통 한식에 대한 깊은 애정을 바탕으로 시작한 맨해튼 머레이힐 지역의 핸섬 라이스와 뉴저지주 에디슨 시내의 서울 프라이드치킨은 사랑받는 명소가 되었습니다. 핸섬 라이스는 글루텐 프리, 채식주의자, 비건 등 식이 제한이 있는 고객을 포함한, 다양한 고객층을 위해 한식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음식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갈비, 불고기, 비빔밥과 같은 한국 전통 요리를 미국인의 입맛에 맞으면서도 영양이 풍부하고 그 뿌리에 충실할 수 있도록 변형했습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김셰프는 모든 재료를 신중하게 계산하고, 신선한 재료를 매일 공급받아, 소스와 드레싱을 직접 만들어 수많은 소비자에게 진정성 있는 맛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핸섬 라이스는 정통을 고수하는 레스토랑으로 빠르게 명성을 얻으며, 대기업과 언론 매체에서 주문이 쇄도하는 등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김 셰프는 “핸섬 라이스는 화려한 음식이 아니라 편안한 음식입니다. 99%의 미국인들이 쉽게 다가올 수 있는 음식입니다”라고 핸섬 라이스를 직접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김 셰프의 또 다른 인기 있는 사업은 서울 프라이드치킨입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이곳은 한국식 프라이드치킨과 남부식 프라이드치킨의 맛을 결합한 독특한 요리를 제공합니다. 간장, 고추장, 고춧가루 등 한국 전통 식재료로 시그니처 소스를 만듭니다. 전통 한국 맛과 미국인의 입맛을 완벽하게 조화시키려는 김 셰프의 신념에 따라, 이 레스토랑은 존중과 맛이 어우러진 퓨전 요리를 선보입니다. 또한, 이 레스토랑은 쌀가루 기반 글루텐 프리 메뉴를 준비 중입니다. 김 셰프는 한국 의성에서 가져온 쌀가루를 사용하여, 글루텐 프리의 아주 바삭하고 특별한 쌀 치킨을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더불어 그는 뉴저지뿐 아니라 타지역으로도 서울 프라이드치킨을 확장할 계획입니다.

다음 세대를 위한 영양 공급
김한송 셰프는 미국 청소년들의 비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공립학교 급식 개선에 관한 논의를 시작했습니다. 시범 프로그램으로, 퀸스의 한 학교 식단을 개선했으며, 더 많은 학교로 확대하는 방안을 논의 중입니다. 김 셰프는 새로운 맛을 도입하면, 아이들이 영양 식단에 흥미를 느끼고 친근하게 다가올 거라 믿었습니다. 이를 통해 그는 한식의 영양학적 장점을 과학적으로 접근하여 까다로운 입맛을 가진 어린 학생들의 입맛까지 사로잡는 식단을 개발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한국 학생들보다 미국 학생들의 학교 급식에는 채소가 부족합니다. 그래서 저는 아이들에게 단백질, 지방, 채소의 균형을 맞춘, 건강하면서도 맛있는 급식 식단들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이 이니셔티브는 미국 문화에 한식을 접목하려는 김 셰프의 더 큰 사명을 강조합니다.

미래를 위한 비전

김한송 셰프의 비전은 현재의 사업에 그치지 않습니다. 그는 한국에서 더 많은 제품을 직접 수입하고 심지어 식재료를 직접 재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식재료 쪽에 관심이 많다고 밝힌 그는, 많은 한국 전통 브랜드가 협업을 요청해 오고 있으며, 때때로 한국 제품을 선보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도 밝혔습니다.

핸섬 라이스, 서울 프라이드치킨, 문화 이니셔티브, 통찰력 있는 저서 등 김한송 셰프는 한국 요리에 대한 세계적인 인식을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업적에도 불구하고, 김 셰프는 미국에 한국의 진정한 맛을 미국에 전한다는 사명감을 바탕으로 한식 세계화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김한송 셰프의 이야기는 음식의 힘, 문화적 통합, 개인적인 철학에 대한 증거입니다. 그의 작품은 요식업계를 풍요롭게 할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셰프 지망생들에게 영감을 줍니다. 김 셰프는 헌신과 창의적인 비전을 통해 훌륭한 요리 예술의 본질이 맛뿐만 아니라, 음식에 담긴 철학에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그의 노력은 인생에서와 마찬가지로 요리 세계에서도 끈기와 겸손 및 끊임없는 배움에 대한 헌신이 진정한 위대함을 위한 요소라는 것을 일깨워 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