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박빛 영롱한 가을을 즐기다 펌킨 패치

선선한 가을바람을 타고 실려오는 가을의 향기-. 가을이 익어가는10월에는 미국 전역에서 호박이 무르익는다. 대체로 주홍빛을 띠지만 호박의 빛깔은 호박만이 갖는 호박빛이다. 10월의 초록들판을 아름답게 물들이고 있는 호박, 호박들을 만나러 가 보자!

[본 기사는 2019년 펌킨패치를 다루었습니다]

글 황유진 _자연주의 요리연구가

이웃인 멜라니 부부와 아들은 오늘 다녀왔다며 저에게 아이폰으로 사진을 보내왔어요. 제가 요번엔 호박필드투어까지는 못가서 아쉬운김에, 멜라니 가족의 허락을 얻어 호박밭 가운데서 찍은 인증사진을 공유합니 다. 주홍 호박빛에 담뿍 행복이 담겼네요!

이웃사촌인 멜라니 부부 가족이 펌킨패치에 다녀와 호박필드에서 찍은 가족사진을 보내왔네요

사람들은 가족단위로 모여 농장에서 마련한 투어에 참여하면서 할로윈데이에 장식할 호박을 사면서 무르익는 가을을 만끽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지요. 이런 행사를 ‘펌킨 패치’라고 하는 이유는 모르겠는데, 미국인들이 오래 전부터 구전적으로 그렇게 불러온 것 같습니다. 무슨 뜻인지 궁금해서 찾아보니, ‘할로윈과 가을 시즌에 호박 농장에서 만든 축제를 의미하는 것’이라고(The most common meaning is from the Halloween and fall festivals that created the pumpkin agriculture…)되어 있네요.펌킨패치에 참가한 사람들은 저마다 웨건(wagon)을 끌고 드넓은 호박 밭을 투어하면서 각양각색의 호박을 옹기종기 담으며 여기저기 구경합니다. 

 

할로윈데이에 맞춰 10월이면 미 전역 어디서나 펌킨 패치 이벤트를 열고 있으니 가까운 지역에서 ‘pumkin patch’를 검색해 보세요! 잘 익어 어여쁜 호박빛을 머금고 있는 호박 내음 맡으며 행복한 할로윈데이, 가을향기 물씬 나는 10월을 즐겨 보세요!

뉴욕 근교에서 즐기는 Pumkin Patch

팬데믹으로 펌킨 패치가 없을 수도 있으니 꼭 먼저 확인하세요!

Harvest Moon Farm & Orchard

130 Hardscrabble Rd, North Salem, NY 10560

(914) 485-1210

Elwood Pumpkin Farm

1500 E Jericho Turnpike, Huntington, NY 11743

(631) 368-8626

Outhouse Orchards

139 Hardscrabble Rd, North Salem, NY 10560

(914) 277-3188

F&W Schmitt’s Family Farm

26 Pinelawn Rd, Melville, NY 11747

(631) 271-3276

Wilkens Fruit & Fir Farm

1335 White Hill Rd, Yorktown Heights, NY 10598

(914) 245-5111

Secor Farms

85 Airmont Ave, Mahwah, NJ 07430

(201) 529-2595

Demarest Farms

244 Wierimus Rd, Hillsdale, NJ 07642

(201) 666-0472

Alstede Farms

1 Alstede Farms Ln, Chester, NJ 07930

(908) 879-7189

황유진 (Yujin Hwang)

미국 공인 영양 상담사CNC(Certified Nutritional Consultant,USA)로 현재 시애틀 소재 5스타 호텔 페어몬트 올림픽 호텔(Fairmont Olympic Hotel)의 전체 요리, 룸서비스요리, 이벤트 요리 스페셜리트로 있다. ‘오가닉 식탁(Organic Kitchen)’, ‘설탕 말고 효소(No Sugar Yes Fruit Enzyme)’를 출간했다. 500회이상 한국포털 사이트 메인 페이지에 선정, 유명 매거진 및 일간지에 9년 연속 컬럼을 기고하고 있으며 TV등 매스컴에 고유한 레시피가 소개 되고 있다. 현재, 자연을 벗삼아 정원 가꾸기와 요리 레시피에 골몰하며 가족과 시애틀에 살고 있다. th epatioyujin.com

Share This

Share on facebook
Share on pinterest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Mom&i

창간 20주년을 맞이한 북동부 최대의 한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Mom&i

Mom&i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