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처럼 맛도, 보기에도 예쁜 “Her Name Is Han”

 

 K타운의 중심인 32번가. 점심 시간이 되면 이곳은 항상 배고픈 사람들 북적댄하지만 그 바로 뒤에 있는 31번가는 비교적 조용하다가끔 32번가가 너무 복잡해 지치는 마음이 되어 이 길로 온다모르면 지나칠 수 있지만 알면 그럴 수 없는 식당이 여기 있기 때문이다화려하진 않지만 소소하게 쁜 간판에 적힌 이름은 ‘Her name is Han’독특하고 한국적인 느낌이 나는 이름사람 드문 31번가에 그 식당 문 밖으로만 사람들이 줄 서 있다. 

 

연어비빔밥 (Salmon Bibimbap)
단호박 떡볶이(Kabocha Rice Cake)

안으로 들어서니, 아시안과 미국인들이 대화를 나누면서 젓가락으로 한식을 편하게 먹는 모습이 보인다. 밖에서 보기보다 넓고 아기자기한 인테리어다다른 곳의 한식당에서는 보지 못한, 여기 맨해튼에서만 느낄 수 있는 독특하고 트렌디한 분위기가 느껴진이 은 그 이름처럼, 한국의 맛에 가장 가까운 깨끗한 재료들로 엄마의 집밥 느낌이 나는 코리안 소울 푸드를 뉴욕 한 가운데서 차려주고 있다. 

 

 

 

연어 & 아보카도 플래터(Salmon & Avocado Platter)

메뉴판을 보니 깔끔하고 색감 예쁜 음식 사진들이 한 눈에 들어온다한식이 낯선 외국사람들도 좋아할 만한 다양한 메뉴들이 많다한국 사람들에겐 익숙한 비빔밥제육 덮밥같은 메뉴들이지만 한 접시, 한 접시가 이 식당만의 스타일로 꾸며져 있다런치 스페셜은 깔끔하고 푸짐한 밥상에 메인 디쉬(불고기제육고등어) 밥반찬들이 같이 나온다또 다른 인기 메뉴인 런치 플래터에는 연어샐러드건강한 단호박 찜밥, 국과 함께 특이하게도 아보카도 튀김(Crumbed avocado fries)이 함께 나온다치킨코리안 퓨전 같은 음식에만 익숙한 뉴요커들 한정식을 편하게 맛 볼 수 있는 곳인 것 같다엄마가 정성껏 차려 주신 집밥 느낌에 예쁘게 음식을 담은 접시들이 인상적이다‘Her name is Han’이 만들어 주는 밥상은 평범하지만 또 새롭게 느껴지는 한 상이다. 

 

런치 스페셜에서 메인 디쉬로 연어 & 아보카도 플래터(Salmon & Avocado Platter)들깨 칼국수(Perilla Seeds Noodle Soup)고 애피타이저로 단호박 떡볶이 (Kabocha Rice Cake) 을 주문했다먼저 나온 떡볶이는 색감이 너무 예뻐서 먹기 아까워 보였다길거리에서 먹는 떡볶이가 아닌 미국식 애피타이저처럼 작은 접시에 양은 적었지만 먹자마자 아, 맛있다라는 소리가 나왔다쁜 데코만큼 양념도 딱 한국 사람 입맛에 맞숟가락을 들어 국물이랑 같이 퍼 먹게 만드는 그런 맛! 그리고 들깨 칼국수랑 연어 플래터가 나왔다.음식 하나 이 곳의 음식은 기름지거나 너무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재료의 맛이 살아서 먹는 동안 건강한 느낌이 났다집에서 먹는 밥상 뭐부터 먹어도 맛있는 것처럼, ‘Her name is Han’의 밥상도 재료가 다양해 제대로 한 끼를 먹은 느낌이 들었다 

 

다 먹고 일어서는데 식당 밖으로 손님들이 아직도 줄을 서 있었다손님을 맞이하는 서비스도 좋아서 먹기 전부터 손님들이 기분 좋아 보였다다양한 사람들이 한식 밥상을 먹으 웃고 있는 모습을 보는 나도 기분이 좋았세상에서 제일 바쁘게 살 것같은 뉴요커들이지만 그들에게도 좋아하는 사람들과 나누는 한 끼는 소중할 거다. 점심 시간만이라도 편하게 있고 싶을 그들이 왜 ‘Her name is Han’으로 찾아오는지 알 것 같다. 

 

Her Name Is Han 

 

So we created a place that is more than a restaurant, a home away from home where we remove the commercial components that have become the standard in the food service industry, and use only traditional Korean ingredients and recipes to produce what we like to call “Korean soul food. 

 

Rustic/modern space for homey Korean pots, noodles & BBQ, plus cocktails & house-infused soju. 

Address: 17 E 31st St,    New York, NY 10016   

 

 

 Cindy Park_College Reporter 

뉴욕의 Vassar College에서 영화학을 공부하는 대학생 리포터. KBS 다큐 한국의 집밥, 뉴욕에서 다시 태어나다에 출연했다. 영어와 한글로 취재하고 글을 쓰 이중언어 저널리스트를 꿈꾸고 있다. 

Share This

Share on facebook
Share on pinterest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
Share on email

Mom&i

창간 20주년을 맞이한 북동부 최대의 한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Mom&i

Mom&i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